2019/10/24 (목요일)

 밀양뉴스 시사평론 | 밀양정치/경제 | 인물포커스 | 뉴스인뉴스 | 포토/화보 | 기사제보

아 이  디
비밀번호

[비밀번호 찾기]


사회
방송/연예
스포츠
문화/생활
정보/과학
정치
경제
전국
의학

미디어밀양

지 역 소 개

인 명 D B

관련사이트

관 광 명 소

미리벌광장(독자참여)

제목 없음

제목 없음

 

 현재위치: 중앙뉴스 >> 방송.연예
/board/skin/KLEE21_NEWS/view.php3

  "‘조국 사퇴 변호사 시국선언’ 900여명 서명"
- 의사 4400명도 온라인 서명 동참 -
조국 법무부 장관의 사퇴를 촉구하는 시국선언에 변호사 900여 명이 동참했다.

보수 성향의 변호사 단체인 ‘한반도 인권과 통일을 위한 변호사 모임(한변)’은 16일부터 ‘대한민국 변호사 시국선언문’에 서명할 변호사들을 모집하고 있다. 22일 오후 10시 변호사 920명이 참여했다. 전체 변호사(2만5000여 명)의 약 3.6%다. 시국선언 마감 기한은 당초 21일에서 25일로 연기됐다. 서명에 동참한 변호사들은 26일 오후 2시 서울 서초동의 서울지방변호사회 정문 앞에서 기자회견을 가질 예정이다.

이용우 유지담 전 대법관과 김문희 이재화 정경식 김영일 권성 전 헌법재판소 재판관, 천기흥 하창우 김현 전 대한변호사협회장이 서명에 동참했다. 김 전 회장은 “법과 정의를 지킬 자격이 없는 법무장관은 퇴진해야 한다”고 말했다. 시국선언문에는 “조 장관 임명은 대한민국 법치주의의 능멸이요, 국민에 대한 선전포고”라며 “조 장관 임명일은 대한민국 법조인에게 가장 수치스러운 법치일(法恥日)”이라는 내용이 포함됐다. 

현직 의사 약 4400명도 조 장관의 퇴진을 요구하는 온라인 서명운동에 동참했다. 의사 모임이 18일 온라인 선언문에 서명을 받기 시작한 지 나흘 만이다. 선언문에는 조 장관의 퇴진과 조 장관 딸의 부산대 의학전문대학원 퇴교를 촉구하는 내용이 담겼다.(동아 닷컴) 



  등록일 : 2019-09-23 [10:51]  [뒤로] [인쇄] [기사목록]

78
  • ‘조국 사퇴 변호사 시국선언’ 900여명 서...
    0 0 101 2019-09-23 [10:51]
    77
  • 전국 대학교수 840명 시국선언 서명 사진보기
    0 0 158 2019-09-16 [15:40]
    76
  • "한국, 북·미·중·일·러 오면초가... 사진보기
    0 0 102 2019-08-27 [09:37]
    75
  • 아베, 한국 화이트리스트국서 제외 의결 사진보기
    0 0 125 2019-08-02 [11:10]
    74
  • 백선엽 "軍 간부들 정신 바짝 차려야&... 사진보기
    0 0 265 2019-06-24 [08:49]
    73
  • 국민 70% "통일보다 경제문제 해결이 ...
    0 0 261 2019-05-14 [09:05]
    72
  • 자유조선 "북한 내 혁명동지들과 김정... 사진보기
    0 0 218 2019-03-29 [00:46]
    71
  • 공장에 쌓이는 재고, IMF 수준…구조조정으... 사진보기
    0 0 231 2019-02-10 [07:35]
    70
  • 文대통령 "선진경제 추격하던 경제모... 사진보기
    0 0 281 2019-01-02 [12:54]
    69
  • 벼랑 끝에 선 기업들 사진보기
    0 0 379 2018-11-20 [11:01]
    68
  • 취업자 수 4만5000명 증가…실업자 9개월째... 사진보기
    0 0 393 2018-10-13 [13:40]
    67
  • 北, 文대통령 환영 행사에 평양주민 10만명... 사진보기
    0 0 338 2018-09-27 [10:06]
    66
  • 취임 후 처음 국정원 찾은 文대통령 사진보기
    0 0 473 2018-07-21 [04:54]
    65
  • 란코프 교수 "北은 후속 회담에서도 ...
    0 0 508 2018-06-28 [06:31]
    64
  • 마지막 3金 떠나다…김종필 전총리 별세 사진보기
    0 0 343 2018-06-24 [06:59]


    [다음] [뒤로] [검색]

     밀양뉴스 CEO인사말광고안내제휴문의기사제보

    발행인ㆍ편집인 : 김미숙 | 주소 :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홍은중앙로 156 | ☏ 055-352-3399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4049
    등록년월일 : 2008.01.28. | 사업자등록번호 : 114-05-82835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경민 | URL,홈페이지 : www.imiryang.com
    독자후원계좌 : 농협 352-0459-3216-13 밀양뉴스 김미숙

     

     

    Copyright 2003  밀양뉴스(imiryang.com)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