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9 (화요일)

 밀양뉴스 시사평론 | 밀양정치/경제 | 인물포커스 | 뉴스인뉴스 | 포토/화보 | 기사제보

아 이  디
비밀번호

[비밀번호 찾기]


사회
방송/연예
스포츠
문화/생활
정보/과학
정치
경제
전국
의학

미디어밀양

지 역 소 개

인 명 D B

관련사이트

관 광 명 소

미리벌광장(독자참여)

제목 없음

제목 없음

 

 현재위치: 중앙뉴스 >> 방송.연예
/board/skin/KLEE21_NEWS/view.php3

  "업무 뺀다더니… KBS ‘내맘대로 뉴스’ 아나운서, 설 방송 진행"
KBS 1 라디오 뉴스를 진행하면서 뉴스 내용을 현 집권·여당에 유리한 방향으로 임의 삭제·변경하는 이른바 ‘내맘대로 뉴스’ 진행 의혹을 받고 있는 KBS 김 모 아나운서가 지난 설 연휴 기간에 TV로 방송된 설 연휴 특집 방송을 진행해 논란이 일고 있다.

KBS노동조합은 15일 성명을 통해 “(뉴스) 프로그램 에서 자신의 정치적 편견을 마음껏 배설한 사람이 교양프로에서는 KBS의 얼굴 노릇을 하는 것이 적절하다고 생각하는가”라면서 “사측은 김 아나운서를 ‘업무에서 배제’하겠다는 시청자와의 약속을 손바닥 뒤집듯 저버렸다”고 비판했다. 이에 앞서 KBS는 김 아나운서를 둘러싼 편파 방송 논란과 관련, “김 아나운서 등에 대해 감사를 실시하고, 뉴스와 라디오 관련 업무에서 배제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15일 KBS노조에 따르면, 김 아나운서는 지난 13일 KBS1 TV에 나와 ‘교양'으로 분류되는 한 토크쇼 프로그램을 진행한 것으로 나타났다. 설 연휴 기간 송출된 남·녀 MC가 공동으로 진행하는 특집 방송에 한복 차림으로 나와 진행을 맡았다는 것이다. 김 아나운서는 이날 방송 분 외에 지난 6일 방송에도 출연한 것으로 나타나, KBS노조는 “기존에 진행해 오고 있던 프로그램이고, 사전 녹화분량이라고 해도 김 아나운서의 방송 활동이 계속되는 것은 문제가 있다”고 주장했다.

KBS노조는 KBS 내 양대 노조 중 민노총 산하 전국언론노조 KBS본부와 성향을 달리하는 노조다. 조합원 규모는 민노총 노조(2300여명으로 추산)에 이어 두번째로 약 1200명이 가입해 있다.

KBS노조는 최근 2차례에 걸쳐 발표한 ‘편파·왜곡방송 실태조사’ 결과를 통해 김 아나운서가 지난해 4월 이후 주말 오후 2시 KBS1 라디오 뉴스를 진행하며 40여 건의 뉴스 내용을 임의로 삭제·축소·추가·변경했다고 주장했다. 변경된 내용은 정부·여당에 불리한 뉴스는 분량을 축소하거나 삭제한 경우가 많았고, 정권에 유리한 방송일 경우 임의로 분량을 늘린 사례도 있었다. KBS노조는 김 아나운서를 검찰에 고발했다.

KBS 측은 이 같은 노조의 주장에 대해 TV 프로그램 출연 제한에 대해선 그동안 어떠한 조치 계획도 밝힌 적이 없다는 입장이다. KBS 관계자는 “당시 김 아나운서에 대한 업무 배제 조치는 문제가 된 라디오 주말 뉴스 진행 업무에서 배제하겠다는 회사의 방침을 밝힌 것”이라고 말했다.

조선닷컴 기사입니다.



  등록일 : 2021-02-15 [19:04]  [뒤로] [인쇄] [기사목록]

79
  • 업무 뺀다더니… KBS ‘내맘대로 뉴스’ 아... HLN
    0 0 29 2021-02-15 [19:04]
    78
  • ‘조국 사퇴 변호사 시국선언’ 900여명 서...
    0 0 855 2019-09-23 [10:51]
    77
  • 전국 대학교수 840명 시국선언 서명 사진보기
    0 0 791 2019-09-16 [15:40]
    76
  • "한국, 북·미·중·일·러 오면초가... 사진보기
    0 0 641 2019-08-27 [09:37]
    75
  • 아베, 한국 화이트리스트국서 제외 의결 사진보기
    0 0 208 2019-08-02 [11:10]
    74
  • 백선엽 "軍 간부들 정신 바짝 차려야&... 사진보기
    0 0 347 2019-06-24 [08:49]
    73
  • 국민 70% "통일보다 경제문제 해결이 ...
    0 0 342 2019-05-14 [09:05]
    72
  • 자유조선 "북한 내 혁명동지들과 김정... 사진보기
    0 0 307 2019-03-29 [00:46]
    71
  • 공장에 쌓이는 재고, IMF 수준…구조조정으... 사진보기
    0 0 351 2019-02-10 [07:35]
    70
  • 文대통령 "선진경제 추격하던 경제모... 사진보기
    0 0 402 2019-01-02 [12:54]
    69
  • 벼랑 끝에 선 기업들 사진보기
    0 0 519 2018-11-20 [11:01]
    68
  • 취업자 수 4만5000명 증가…실업자 9개월째... 사진보기
    0 0 541 2018-10-13 [13:40]
    67
  • 北, 文대통령 환영 행사에 평양주민 10만명... 사진보기
    0 0 481 2018-09-27 [10:06]
    66
  • 취임 후 처음 국정원 찾은 文대통령 사진보기
    0 0 603 2018-07-21 [04:54]
    65
  • 란코프 교수 "北은 후속 회담에서도 ...
    0 0 656 2018-06-28 [06:31]


    [다음] [뒤로] [검색]

     밀양뉴스 CEO인사말광고안내제휴문의기사제보

    발행인ㆍ편집인 : 김미숙 | 주소 :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홍은중앙로 156 | ☏ 055-352-3399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4049
    등록년월일 : 2008.01.28. | 사업자등록번호 : 114-05-82835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경민 | URL,홈페이지 : www.imiryang.com
    독자후원계좌 : 농협 352-0459-3216-13 밀양뉴스 김미숙

     

     

    Copyright 2003  밀양뉴스(imiryang.com)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