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0 (목요일)

 밀양뉴스 시사평론 | 밀양정치/경제 | 인물포커스 | 뉴스인뉴스 | 포토/화보 | 기사제보

아 이  디
비밀번호

[비밀번호 찾기]


사회
방송/연예
스포츠
문화/생활
정보/과학
정치
경제
전국
의학

미디어밀양

지 역 소 개

인 명 D B

관련사이트

관 광 명 소

미리벌광장(독자참여)

제목 없음

제목 없음

 

 현재위치: 밀양뉴스
/board/skin/KLEE21_NEWS/view.php3

  "“군부 독재자” “한국을 아시아 호랑이로”... 외신들의 전두환 평가"
1979년 11월 6일 전두환 당시 계엄사 합동 수사 본부장이 박정희 전 대통령 사망사건 관련 발표를 하고 있는 모습./연합뉴스

주요 외신들이 23일(한국 시각) 전두환 전 대통령 별세 소식을 보도하면서 다양한 평가를 내렸다.

영국 로이터통신은 “별세한(died) 전 전 대통령이 8년 동안 청와대에 있던 시기는 잔혹함과 정치적 억압이 특징이지만, 경제적 번영도 있었다”고 보도했다. 이어 “전 전 대통령은 2003년 벌금 약 2205억원을 물어야 하는 상황에서, 본인이 가진 거라곤 29만 1000원과 개 두 마리, 가전제품 몇 개뿐이라고 말해 공분을 샀다”며 “나중에 그와 네 자녀, 다른 친척들은 서울에 넓은 땅과 미국에 호화로운 별장을 소유하고 있었던 것으로 밝혀졌다”고 전했다.

뉴욕타임스(NYT)는 서울발 뉴스에서 전 전 대통령에 대해 “한국에서 가장 비난받는 군부 독재자”라고 표현하며 “끝까지 사과하지 않은 전 전 대통령이 한국의 장성 출신 대통령 3명 중 마지막으로 별세했다(died)”고 보도했다. NYT는 “3명의 장성들이 32년간 통치하는 동안, 한국은 경쟁국인 북한을 제치고 아시아의 호랑이가 됐다”며 경제 분야에서의 치적을 소개하면서도 “전 전 대통령은 일반적으로 독재자로 기억되고 있다”고 전했다.

일본 NHK 방송은 “전 전 대통령은 약 7년 반에 걸쳐 개발독재형 강권 정치를 했고, 1988년 서울 올림픽 유치에 성공했다”며 “‘광주 사건’을 둘러싸고 엄격한 비판을 받았다”고 보도했다. 니혼게이자이 신문은 “(전 전 대통령이) 재임 중 민주화운동을 엄격하게 탄압하는 한편 재벌 주도 형태로 경제를 안정성장 궤도로 올렸다”며 “무력으로 민주화 운동을 탄압해 부정적인 인상이 강하다”고 보도했다. NHK는 전 전 대통령 죽음을 ‘사망(死亡)’으로, 니혼게이자이는 ‘사거(死去·죽어서 세상을 떠남)’로 표기했다.

중국 매체들은 전 전 대통령의 별세에 대해 한국 언론 기사를 번역하는 수준에서 단신으로 다룬 곳이 많았다. 중국 관영매체 환구시보의 인터넷판 환구망 등은 한국 언론의 보도를 인용해 “전 전 대통령이 90세의 나이로 세상을 떠났다[去世]”고 보도했다.

영국 가디언은 전 전 대통령이 내란죄 등으로 재판정에 섰을 때 언급한 쿠데타 동기에 대해 재조명했다. 가디언은 “냉담하고 강경한 그는 재판에서 국가를 정치적 위기로부터 구하기 위해 쿠데타가 필요했다며 광주로 군대를 보낸 것에 대해선 부인했다”며 “그는 ‘같은 상황이 닥친다면 같은 행동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고 전했다.

브라질 매체 G1은 전 전 대통령이 “학살을 지시하고 한국 민주주의 발전을 막은 권위주의적인 대통령으로 여겨진다”면서도 “한국의 경제와 기술이 성장하던 시기에 나라를 이끌어 ‘아시아의 호랑이’로서의 전진을 공고히 했다”고 전했다.

출처 : 조선닷컴



  등록일 : 2021-11-24 [10:43]  [뒤로] [인쇄] [기사목록]

  • 이재명 “간호사법 만들어야” vs 윤석열 “만 나이로 기준 ... 사진보기 HLN
    2022-01-17 [18:52]
  • 尹 “인선 개입? 아내가 정치권 누굴 알겠나…제가 더 잘 챙... 사진보기
    2022-01-17 [18:41]
  • 윤석열 ‘지옥철’ 타고 출근길 인사… “수도권 GTX 3개 노... 사진보기
    2022-01-08 [09:55]
  • 朴 석방 1시간 전 병원 들른 황교안 “힘들고 외로우셨죠?” 사진보기
    2021-12-31 [14:28]
  • 코로나19, 밀양416번~422번 확진자 9명 발생 HLN
    2021-12-27 [10:58]
  • 12.27 오늘부터 소상공인 방역지원금 100만원씩…지급 대상... HLN
    2021-12-27 [10:08]
  • "내년 대선 겨냥했다"...해외 언론, 박근혜 사면 ... 사진보기
    2021-12-24 [17:08]
  • 고3 연설에 스우파 댄스까지... ‘2030 콘서트’ 방불케한 ... 사진보기
    2021-12-07 [00:19]
  • 잠적 나흘 만에 '극적 합의' 윤석열‧이준석…김종인 ... 사진보기
    2021-12-04 [12:33]
  • "윤석열이를 뽑을 것 같긴 한데. 갸도 좀... 좀 찝찝한... 사진보기 HLN
    2021-11-30 [11:30]
  • 고 전두환 전 대통령 삼우제 사진보기
    2021-11-30 [10:07]
  • “군부 독재자” “한국을 아시아 호랑이로”... 외신들의 ... 사진보기
    2021-11-24 [10:43]
  • 李 “초과세수 40조”? 남는건 10조뿐…尹 “자영업자 48조... 사진보기
    2021-11-09 [11:36]
  • 검찰, ‘대장동 의혹’ 김만배·남욱·정민용 영장 청구 사진보기
    2021-11-01 [14:23]
  • 노태우 전 대통령 별세 사진보기
    2021-10-26 [17:27]


    [다음] [뒤로] [검색] [1][2][3][4][5]-[Next][48]

     밀양뉴스 CEO인사말광고안내제휴문의기사제보

    발행인ㆍ편집인 : 김미숙 | 주소 :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홍은중앙로 156 | ☏ 055-352-3399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4049
    등록년월일 : 2008.01.28. | 사업자등록번호 : 114-05-82835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경민 | URL,홈페이지 : www.imiryang.com
    독자후원계좌 : 농협 352-0459-3216-13 밀양뉴스 김미숙

     

     

    Copyright 2003  밀양뉴스(imiryang.com)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