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9 (금요일)

 밀양뉴스 시사평론 | 밀양정치/경제 | 인물포커스 | 뉴스인뉴스 | 포토/화보 | 기사제보

아 이  디
비밀번호

[비밀번호 찾기]


사회
방송/연예
스포츠
문화/생활
정보/과학
정치
경제
전국
의학

미디어밀양

지 역 소 개

인 명 D B

관련사이트

관 광 명 소

미리벌광장(독자참여)

제목 없음

제목 없음

 

 현재위치: 포토뉴스
/board/skin/PHOTO_NEWS/view.php3

  "움직이는 '방탄 백악관'… 청와대 향하는 캐딜락 원은 어떤 차?"
- 움직이는 '방탄 백악관' -
29일 오후 8시, 서울 세종대로를 지나 청와대로 향하는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차량 행렬에서 서로 다른 차선을 달리는 2대의 ‘캐딜락 원(Cadillac One)’이 등장했다. 캐딜락 원은 미국 대통령 전용 방탄 리무진 차량으로 ‘더 비스트(The Beast·야수)’라고도 불린다. 

미국 비밀경호국은 이번 방한 일정에 앞서, 캐딜락 원 2대를 수송기로 미리 공수해 왔다. 두 차량은 외관은 물론 번호판까지 똑같기 때문에 어느 차량에 대통령이 탑승했는지, 외부에서는 확인이 불가능하다. 이런 식의 쌍둥이 차량 주행은 만일의 사태를 대비한 ‘VIP 경호’의 기본이다.
 
트럼프 전용차는 미국 제너럴모터스(GM)의 고급브랜드 캐딜락에서 제작했다. 캐딜락 원이 공식명이다. 6.2L(리터) 엔진을 탑재해 강력한 동력성능을 발휘한다. 길이는 5.5m, 무게는 8톤이다.

 문짝의 두께는 20㎝로 보잉 757 제트기의 조종석 문과 무게가 같고, 방탄유리 두께도 13㎝나 된다. 창문은 운전석만 최대 3인치(7.6cm) 열리도록 설계됐다. 덕분에 총알은 물론 폭발물과 화학무기 등에도 탑승자를 보호할 수 있는 최고 수준의 방탄 능력을 갖췄다. 타이어는 펑크가 나도 수십 ㎞를 달릴 수 있으며 충격을 받아도 연료통이 폭발하지 않는다.

트렁크에는 산소공급 장치와 소방 장치가 실려있고 긴급 수혈 상황에 대비해 대통령 맞춤형 혈액도 함께 보관돼 있다. 야간투시경이 달린 샷건과 최루탄 발사기도 장착돼있고, 백악관과 국방부 등 정부부처와 연결되는 핫라인, 위성전화, 컴퓨터 등 각종 기기들도 설치돼 있다. 차량 가격은 대당 150만 달러(약 16억원) 수준이다.

캐딜락 차량을 국내에 수입 판매하는 GM코리아 측은 "캐딜락원은 미국 대통령만 탈 수 있는 전용차라 방탄차의 개발, 판매량, 제작대수에 대해서는 극비"라고 했다.

트럼프 대통령의 캐딜락 원의 번호판은 ‘800 002’다. 눈길을 잡는 건, 번호판에 ‘대표 없는 과세 부담(Taxation Without Representation)’이라는 문구가 적혀있다는 점이다.
 
‘대표 없는 과세 부담’은 워싱턴이 직할시(D.C)인 탓에 주민들이 세금을 꼬박꼬박 내면서도 상·하원의원을 뽑을 수 없고 자체 입법권도 없다는 점을 ‘항의’하는 내용이다. 워싱턴 시의회가 2013년 버락 오바마 2기에 앞서 백악관에 이 번호판들 달아줄 것을 요구해 받아들여졌고, 이후 후임자들  도 이 번호판을 쓰고 있다. ‘워싱턴 시민의 마음’을 대통령 번호판에 새기고 다니는 셈이다. 

외교부 관계자는 "국빈급 VIP 손님의 경우 방탄·전용차 등을 대부분 공수하기 때문에 의전상 번호판 교체를 하지 않는다"며 "방탄·전용차를 다른 나라까지 가져오는 VIP가 많지 않을 뿐더러, 이런 차량은 지정된 장소만 다녀 번호판을 교체할 필요가 없다"고 설명했다. 

조선닷컴



  등록일 : 2019-06-30 [08:08]  [뒤로] [인쇄] [기사목록]


ⓘ밀양 포토뉴스
밀양의 명소
밀양의 명소 / SIZE:218 KB
2019/07/15  hit: 9
움직이는 '방탄
움직이는
2019/06/30  hit: 17
6월의 첫날 해뜨
6월의 첫날 해뜨 / SIZE:55 KB
2019/06/04  hit: 39
위양 이팝나무
위양 이팝나무 / SIZE:87 KB
2019/05/07  hit: 55



진달래
진달래 / SIZE:191 KB
2019/03/29  hit: 63
개나리
개나리 / SIZE:31 KB
2019/03/19  hit: 96
밀양아리랑마라톤
밀양아리랑마라톤 / SIZE:155 KB
2019/02/26  hit: 83
용호놀이
용호놀이 / SIZE:66 KB
2018/12/02  hit: 139



모과나무
모과나무 / SIZE:135 KB
2018/11/19  hit: 154
10월에 활짝핀
10월에 활짝핀   / SIZE:243 KB
2018/10/28  hit: 165
국 화
국 화 / SIZE:147 KB
2018/09/17  hit: 195
해바라기
해바라기 / SIZE:258 KB
2018/07/29  hit: 276




[다음] [뒤로] [검색] [1][2][3][4][5]-[Next][8]

 밀양뉴스 CEO인사말광고안내제휴문의기사제보

발행인ㆍ편집인 : 김미숙 | 주소 :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홍은중앙로 156 | ☏ 055-352-3399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4049
등록년월일 : 2008.01.28. | 사업자등록번호 : 114-05-82835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경민 | URL,홈페이지 : www.imiryang.com
독자후원계좌 : 농협 352-0459-3216-13 밀양뉴스 김미숙

 

 

Copyright 2003  밀양뉴스(imiryang.com)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