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3/25 (토요일)

 밀양뉴스 시사평론 | 밀양정치/경제 | 인물포커스 | 뉴스인뉴스 | 포토/화보 | 기사제보

아 이  디
비밀번호

[비밀번호 찾기]


사회
방송/연예
스포츠
문화/생활
정보/과학
정치
경제
전국
의학

미디어밀양

지 역 소 개

인 명 D B

관련사이트

관 광 명 소

미리벌광장(독자참여)

제목 없음

제목 없음

 

 현재위치: Woman
/board/skin/KLEE21_NEWS/view.php3

  "밀양 ‘나노융합 특화산업단지’ 첫걸음 내딛다."
- 국가 주도형 나노융합특화산업단지 조성 확정 -
정부는 3월 12일(수) 10시 청와대 영빈관에서 제5차 무역투자진흥회의에서 국토교통부, 산업부 등 관계기관 합동으로 지역경제 활성화대책을 박근혜 대통령께 보고 하였다.

이 자리에서 국토교통부는 국가 주도형 밀양나노융합특화산업단지 조성계획을 발표하였다.

이로서 지난 2007년부터 7년 동안 뚝심으로 추진해온 밀양나노융합 특화산업단지 조성 사업이 국토교통부의 발표로 드디어 결실을 맺게 되었다. 

시 관계자는 “오랜 기간 동안 기다려 왔던 나노융합특화산업단지 조성 계획이 발표된 만큼 빠른 시일 내에 LH와 사업시행자를 확정하고 관련 인ㆍ허가 절차를 밟아 하루빨리 특화산단을 완공하여 시민들에게 파급효과가 돌아갈 수 있도록 전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오늘 발표에 앞서 국토교통부는 2013년 4월 4일(목) “2013년도 국토교통부 업무보고회”에서 미래 창조기업 유치를 위한 산업 입지 확충과 중점 지원 방안을 수립 하겠다는 계획을 대통령에게 보고한바 있다. 

그동안 밀양시는 부북면 일원에 343만㎡(105만 평) 규모의 나노융합 국가산업단지를 조성하기 위하여 2008년 11월 타당성 및 기본계획 수립용역 완료한 이후 2009년 7월 대상지 일원 개발행위허가 제한지역 지정, 2009년 12월 밀양 도시기본계획 반영, 2012년 5월 경남도 종합계획(2020계획) 반영, 2012년 7월 경남도 22개 핵심전략산업 반영, 2012년 8월 대선 및 도지사 보궐선거 공약사업 반영, 2012년 12월 산업부 나노 플러스 2020계획에 반영 등 꾸준한 성과를 이루어 왔다.

밀양나노센터는 세계 제일의 원천기술을 바탕으로 나노 홀로그램 보안 제품 개발을 위하여 2012년 9월 한국조폐공사 중앙기술연구원과 기술이전 계약을 하였고, 2012년 10월 전략적 핵심소재 기술개발을 위한 국가정책 과제로 선정되어 삼성디스플레이를 비롯한 코오롱, 한국조폐공사 등 9개 기관이 수행자로 참여하여 국책과제를 추진하고 있다.

연구단지 부지조성 공사에 따른 행정절차는 이미 완료 하였으며, 공사완공은 2015년 말까지, 건축공사는 2018년 말까지 완료할 계획이며, 앞으로 이곳에는 국ㆍ도비 예산을 지원받아 클러스터 센터를 구축하여 특화산단을 이끌어갈 중심센터 역할과 원천 기술개발 및 상용화ㆍ기업 지원 업무를 수행할 것이며, 밀양나노센터를 확장 이전하고 추가로 10여 개의 국책 연구기관, 국ㆍ내외 기업 연구소를 유치할 계획이다.

밀양시와 경남도는 MOU를 통하여 현재까지 총 23개 기업 및 국책연구기관과 나노융합국가산업단지 내 115만㎡(35만평)의 산업용지에 총7,830억 원을   투자하여 공장을 건립하고, 총4,643명 이상의 신규고용을 창출하기로 하였다.

시가 추진하고 있는 나노융합산업관련 인프라구축과 나노융합특화산업단지 조성이 완료되고, 밀양나노센터의 대면적 원통나노금형 기술이 상용화되는 2016년부터 국책연구소, 기업연구소, 관련 제조업체의 입주와 연구 및 생산 활동 등으로 2020년까지 19조 2,400여억 원의 생산 유발 효과와 연구시설을 포함한 400여 개의 기업체 유치로 5만 여 명의 고용유발 효과가 나타 날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밀양뉴스



  등록일 : 2014-03-19 [09:01]  [뒤로] [인쇄] [기사목록]

 밀양뉴스 CEO인사말광고안내제휴문의기사제보

발행인ㆍ편집인 : 김미숙 | 주소 :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홍은중앙로 156 | ☏ 055-352-3399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4049
등록년월일 : 2008.01.28. | 사업자등록번호 : 114-05-82835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경민 | URL,홈페이지 : www.imiryang.com
독자후원계좌 : 농협 352-0459-3216-13 밀양뉴스 김미숙

 

 

Copyright 2003  밀양뉴스(imiryang.com)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